MetLife Foundation

뉴스

메트라이프생명 사회공헌재단의 다양한 소식을 전해드립니다.
재단소식 뉴스
메트라이프생명, ‘희망의 집’ 헌정식 진행


  임직원 및 재무설계사고객 200여명이 참여해 주거소외계층 위한 집짓기 봉사활동 실시

  건축 비용 10만 달러 지원 및 입주가정의 가구 및 생필품 제공 위한 별도 모금활동 진행

 

메트라이프생명(사장 데미언 그린)은 올해 한국해비타트와 함께 진행한 ‘메트라이프 희망의 집짓기 (MetLife Build Home)’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완공된 ‘희망의 집’을 입주 대상 가정에 전달하고 새로운 출발을 축하하는 헌정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16일에 진행된 헌정식에는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한국해비타트 관계자는 물론 직접 집 짓기 자원봉사활동에 참여했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이날 행사에 모인 관계자들은 크리스마스 트리를 함께 꾸미며 따뜻한 보금자리에서 새로운 출발을 하는 가정의 희망과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이에 앞서 진행되었던 ‘메트라이프생명 희망의 집짓기’ 봉사활동에는 임직원재무설계사 그리고 일반고객 약 200여명이 참여했다또한 지난 11월에는 새로운 가정에 필요한 생활용품을 지원하기 위해 메트라이프생명한국해비타트 페이스북을 통한 온라인 모금활동을 진행했다약 1700여명의 참여로 성금 1천만원이 모금되어 책상침대옷장 등 새 가정에 필요한 가구와 생활용품이 지원되었다.

 

이날 헌정식에 참여한 황애경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 사무국장은 “따뜻한 보금자리가 필요한 이웃을 위해 임직원과 재무설계사 뿐만 아니라 고객까지 한 마음 한 뜻으로 완공의 순간까지 함께 한 뜻깊은 사회공헌활동어었다, “앞으로도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주거소외계층을 위한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이어 갈 것”이라고 말했다.

 

메트라이프코리아재단은 주거소외계층에 집을 제공 하여 실질적인 자립을 지원 하기 위해 해비타트 희망의 집짓기를 지난 2014년부터 진행 하고 있다특히 올해는 자원봉사활동에만 참여하던 기존 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해 집 건축 비용 지원부터 실제 집이 지어지는 모든 과정에 참여하는 형태로 사회공헌활동의 폭을 넓혔다이를 위해 지난 5월 집 건축 비용 10만 달러(한화 약 11,000만원)한국해비타트에 기부했다.